2019.05.29

[이규한] ‘서울메이트3’ 이규한·유라·오상진·김소영·붐, 출연 확정…7월 1일 첫 방송

기사바로보기 : http://star.mbn.co.kr/view.php?year=2019&no=361787&refer=portal#rs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서울메이트’가 세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tvN ‘서울메이트’는 대한민국 셀럽들이 직접 외국인 게스트를 자신의 집에서 맞이하고 함께 머물며 즐기면서 추억을 쌓아나가는 ‘동거동락(同居洞樂)’ 프로그램이다.

시즌1에서는 총 10명의 스타 호스트와 12팀의 외국인 메이트가 서울 탐험에 나서 환상적인 케미를 선사했으며, 시즌 2에서는 핀란드, 필리핀 입성기 등 더욱 풍성해진 여행 이야기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번 ‘서울메이트3’에는 이규한, 유라, 오상진과 김소영 부부, 붐이 출연을 확정 지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먼저 드라마와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규한은 특히 화려한 입담으로 예능에서 많은 화제를 모은 바, 외국인 여행객들과의 남다른 케미를 선보일 것으로 관심이 집중된다. 다수의 방송에서 시원하고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을 자랑하고 있는 유라의 외국인 게스트와의 ‘동거동락’ 이야기도 기대를 모은다.

오상진과 김소영은 ‘서울메이트’ 최초의 부부 동반출연으로 이번 시즌 차별화된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붐 역시 탁월한 예능감각을 자랑하는 만큼 ‘서울메이트3’에서 선보일 활약상에 귀추가 주목된다.

‘서울메이트3’를 연출하는 김영화 PD는 “지난 시즌들보다 다채로운 직업군의 해외 게스트들과 싱글, 부부, 가족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된 국내 출연진들의 다양성이 서로 다른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저마다 개성이 다른 구조의 셀럽 하우스를 구경하는 재미도 있을 것이다”라고 남다른 관전 포인트를 덧붙였다.

한편 ‘서울메이트3’는 ‘풀 뜯어먹는 소리3 – 대농원정대’ 후속으로 오는 7월 1일 첫 방송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