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9

[한수연] '회사 가기 싫어' 한수연, 구남친 김동완과 달콤 데이트…썸 아닌 연애 시작될까

기사 바로보기 : http://hei.hankyung.com/hub01/201905294639I

 

‘회사 가기 싫어’ 한수연이 구남친 김동완과 아이스크림 데이트를 즐겼다.

28일 방송된 KBS 2TV ‘회사 가기 싫어’에서는 희수(한수연 분)와 백호(김동완 분)는 외근을 다녀오는 길에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짧은 데이트를 즐겼다. 희수는 백호에게 “선배 왜 결혼 안 했어? 원래 일찍 하고 싶어 했잖아?”라고 물었고 백호는 “글쎄. 일하다 보니까.. 어쩌다 보니까? 그런 넌 왜 아직까지 혼자야?”라고 물었다. 희수는 “글쎄.. 일하다보니까.. 어쩌다보니까..”라고 답하며 함께 웃었다.

희수는 “아무래도 워커홀릭이라서 그런 건가. 난 일이 좋더라고. 지금도 이렇게 잠깐 선배랑 땡땡이치는 것도 왠지 월급 루팡하는 거 같아서 좀 찔리거든”이라고 말했다. 오래 전 오해로 헤어진 둘 사이에 새롭게 시작된 썸. 지난 주 방송에서 백호가 희수와의 썸을 공개적으로 인정하는 듯 하여 둘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전개 될 지 점점 더 궁금해진다.

한편 희수는 한다스와 함께 만든 M문고의 PB 다이어리가 경쟁사 아트팬시의 다이어리보다 판매가 저조하다는 소식에 자꾸 신경이 쓰인다. 그러던 중 “M문고 PB다이어리 관련 한다스 정보유출에 관하여” 라는 내용의 제보 메일을 받게 되고, 희수는 백호를 찾아가 이 상황을 알린다. “선배, 이 제보대로라면 정우영(박세원 분) 대리가 경쟁사인 아트팬시에 우리 신상품 개발 정보를 유출한거야. 한다스에 법적 책임 물을 수 있는 사안이야.” 라고 말하며 단호한 희수. 이 후 사안은 결국 확대되며 회사의 구조조정과 상황이 맞물리고, 정우영 대리가 결국 회사에서 해고된다.

뛰어난 업무능력, 냉철하고 합리적인 성격, 아름다운 외모까지 두루 갖춘 완벽녀 캐릭터인 M문고 윤희수 팀장 역할을 맡은 한수연은 자연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드라마 ‘회사 가기 싫어’는 대한민국 직장인들의 진짜 이야기를 그리는 초밀착 리얼 오피스 드라마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